2016년 퀴어문학 신간 총정리편
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ESC닫기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 

 

2016년 퀴어문학 신간 (2016.12.31 기준)

 

국내외 중단편 포함 총 34편의 퀴어문학 신간을 소개합니다. (제목을 클릭하시면 책소개 페이지로 이동합니다.)

 

 

1.jpg

 

아리스토텔레스와 단테,

우주의 비밀을 발견하다

벤하민 알리레 사엔스

국외/청소년/G

2.jpg

 

빨강의 자서전

앤 카슨

국외/장편/G

 

3.jpg

 

리사 비에르보 外

국외/청소년/LGBQ

 

4.jpg

 

캐롤

패트리샤 하이스미스

국외/장편/L

 

5.jpg

 

내 것이었던 소녀

마이클 로보텀

국외/장편/L

 

6.jpg

 

철로 된 강물처럼

윌리엄 켄트 크루거

국외/장편/G

 

7.jpg

 

꿈꾸는 나의 집

조 놀스

국외/청소년/G

 

8.jpg

 

브루클린으로 가는

마지막 비상구

휴버트 셀비 주니어

국외/장편/GTQ

9.jpg

 

오 캡틴! 마이 캡틴!

월트 휘트먼(선집)

국외/시/G

 

10.jpg

 

금테 안경

조르조 바사니

국외/장편/G

 

11.jpg

 

게스트

세라 워터스

국외/장편/L

12.jpg

 

나는 기억한다

조 브레이너드

국외/장편/GQ

13.jpg

 

시간의 틈

지넷 윈터슨

국외/장편/GB

14.jpg

 

완벽한 여자를 찾아서

안느 브레스트

국외/장편/LB

15.jpg

 

리틀 라이프

한야 야나기하라

국외/장편/G

16.jpg

 

내가 너에게 절대로

말하지 않는 것들

셀레스트 응

국외/장편/G

17.png

 

퍼니 걸

닉 혼비

국외/장편/G

 

18.jpg

 

애너벨

캐슬린 윈터

국외/장편/I

 

19.jpg

 

꽁치랑 뽀뽀하면

안 된다고?

이채, 서희

국내/아동/L

20.png

 

이상한 동거

김선희

국내/청소년/L

 

21.jpg

 

경계선의 아이들

김준영

국내/장편/TQ

 

22.png

 

욕조

신이현

국내/장편/GB

 

23.jpg

 

코끼리가면

노유다

국내/중편/LQ

 

24.jpg

 

너도 이런 적 있어?

꼬막 外

국내/아동/TQ

 

25.jpg

 

너도 이런 적 있어?

두 번째 이야기

성평등프로젝트팀꼬막

국내/아동/LGBTQ

26.jpg

 

햇빛 속으로 숨다

박기눙

국내/단편/LB

 

 

27.jpg

 

Auto

김봉곤

국내/중편/G

 

 

28.jpg

 

아가씨 각본

정서경, 박찬욱

국내/희곡/L

 

 

29.jpg

 

지극히 내성적인

살인의 경우

최정화

국내/단편/L

 

30.jpg

 

지구로 돌아온 우주

비행사의 중력에 관한

인터뷰

배보람

국내/단편/L

31.jpg

 

3학년 2반

이서영

국내/단편/L

 

 

 

32.png

 

Story: 보통연애

회원A

국내/단편/A

 

 

 

33.jpg

 

먼 곳에서 온 노래

최은영

국내/단편/L

 

 

 

34.jpg

 

중국산 모조 비아그라와

제제, 어디에도 고이지

못하는 소변에 대한

짧은 농담

박상영

국내/단편/GQ

 

 

 

 

* 이 신간 목록은 무지개책갈피 활동가들의 폭풍 검색과 독자분들의 제보로 수집된 것입니다. 수록되지 않은 신간이 있다면 바로 무지개책갈피에 제보해 주세요.

 

* 2016년은 작년과 달리 국외 번역서가 두드러진 한 해였습니다. 클래식부터 창작 소설, 패러디 작품까지 다양한 내용과 정체성을 망라하는 국외 작품들이 다수 소개되었습니다. 반면 국내의 경우 독립 출판물이 활성화되는 한편으로 장편 단행본의 수가 너무 적어 아쉬움을 줍니다.

 

* 트랜스젠더 문학이 많이 소개됐던 작년과 달리 올해는 게이, 레즈비언 테마로 쓴 작품이 많이 보였습니다. 간성, 무성애자 인물을 주인공으로 한 작품도 발표되었고요. 점차 특정 정체성을 전면적으로 부각시키기보다 퀴어함을 한 소끔 추가한 듯한 분위기로 바뀌어가고 있지요.

 

* 매년 점점 더 많은 수의 퀴어문학 신간이 소개되고 있습니다. 2017년에도 더 다양한 수의, 많은, 좋은 작품들을 독자분들께 소개하고 싶네요. (먼저 1월 1일의 신춘문예 등단작들부터 체크! 두근두근.)

 

* 추신: 여기 에서 <2015년 퀴어문학 신간 총정리편> 글을 보실 수 있습니다.